ㆍ홈 > 프레스센터
일자 토성극장(유료) 블루스페이스(무료) 거창읍일원(무료) 장미극장(무료)
7.28 (금) 전주문화재단 마당극
"천하 맹인,
눈을 뜬다"

오후8시
    서일대학교,
연극영화학과
“시련”
오후 9시 25분
7.29 () 극단 벼랑끝날다
음악극 “크라운타운”
오후 8시
    서울예술실용전문학교,
연기예술학과
“쇼팔로비치 유랑극단”
9시 50분
7.30()     여주대학교,
연예뮤지컬연기과
“쇼팔로비치 유랑극단”
9시 50분
7.31(월) SCAU 뮤지컬
“아가씨와 건달들”
오후 8시
  독일 스타피큐렌
“소통”
(오후4시~6시)
호원대학교,
공연미디어학부 연기과
“인人 . 食식”
10시 10분
8.1(화) 극단목화 음악극
“김유정의 봄봄”
오후 8시
  서울종합예술실용대학교,
연극학과
“혈맥”
9시 30분
8.2(수)     계명문화대학교,
생활음악학부 뮤지컬학과
“오장군의 발톱”
9시 30분
8.3(목) 극단 초인
“기차”
오후 8시
    청운대학교,
무대예술학과
“메타연극 하녀들”
9시 40분
8.4(금) 페르소나 뮤지컬
“셰프”
오후 8시
    kac한국예술원대학교,
연극/뮤지컬과
“한여름밤의 꿈”
9시 25분
8.5(토) 페루
안데스뮤직
오후 7시 20분
  대경대학교,
연극영화과
“금 따는 콩밭”
9시 25분
8.6(일)   벨라루스
유로뮤직
오후 7시 20분
  세종대학교
글로벌지식평생교육원,
연극학과 “대한국인”
오후 5시
제목 家長 인생사 다룬 두 작품 거창국제연극제 오른다
등록일 2015. 08. 04 조회수 999
황희진 기자 hhj@msnet.co.kr

매년 여름이면 전국의 연극인들이 모이는 ‘제27회 거창국제연극제’(7월 24일~8월 9일) 경연 부문에 대구의 2개 극단이 참가한다. 엑터스토리가 ‘개장수’로, 극단 시소가 ‘행복한가’로 출전한다. 두 작품 모두 아버지의 삶과 비애를 극의 주요 소재로 다루고 있어 눈길을 끈다.

◆굴곡진 인생 속 웃음 ‘개장수’

‘개장수’는 31일(금) 오후 8시 경남 거창 수승대 돌담극장에서 공연된다. 채치민, 박상희, 서경옥이 출연한다. 굴곡진 현대사를 전국을 떠도는 개장수이자 가장이며 아버지인 최노인(채치민 분)의 인생사로 되짚어본다. 1인 다역을 맡은 멀티맨(박상희)이 시종일관 던져주는 웃음과 극 중 흘러나오는 ‘빨간 구두 아가씨’ 등 옛노래들은 작품을 더욱 재미있게 즐길 수 있는 요소다.

◆빚 남기고 떠난 父 ‘행복한가’

‘행복한가(家)’는 다음 달 2일(일) 오후 8시 돌담극장 무대에 오른다. 출연진은 조정웅, 최영주, 이정진, 이광희, 유정은이다. 블랙코미디를 표방하는 이 작품은 앞서 지난 24~26일 대구국제호러연극제 무대에 오르기도 했다. 내용은 이렇다. 아버지는 큰 빚을 지고 죽음을 선택한다. 남은 아내와 아들은 슬픔을 느낄 겨를도 없이 빚 독촉에 시달린다. 이들에게 남은 희망은 아버지가 남긴 보험금을 타는 것이다. 그런데 자살은 보험금 수령 요건이 될 수 없다. 어쩔 수 없이 아내와 아들은 어떤 막다른 선택을 한다. 이들의 모습을 통해 이 작품은 이런 질문을 던진다. “가족이란 무엇인가.”

거창국제연극제 홈페이지(www. kift.or.kr), 055)808-8799.

ⓒ매일신문 - www.imaeil.com
이전 2015. 07. 29  |  1,102
현재
家長 인생사 다룬 두 작품 거창국제연극제 오른다
2015. 08. 04  |  999
다음 2015. 08. 04  |  90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