ㆍ홈 > 커뮤니티
일자 토성극장(유료) 블루스페이스(무료) 거창읍일원(무료) 장미극장(무료)
7.28 (금) 전주문화재단 마당극
"천하 맹인,
눈을 뜬다"

오후8시
    서일대학교,
연극영화학과
“시련”
오후 9시 25분
7.29 () 극단 벼랑끝날다
음악극 “크라운타운”
오후 8시
    서울예술실용전문학교,
연기예술학과
“쇼팔로비치 유랑극단”
9시 50분
7.30()     여주대학교,
연예뮤지컬연기과
“쇼팔로비치 유랑극단”
9시 50분
7.31(월) SCAU 뮤지컬
“아가씨와 건달들”
오후 8시
  독일 스타피큐렌
“소통”
(오후4시~6시)
호원대학교,
공연미디어학부 연기과
“인人 . 食식”
10시 10분
8.1(화) 극단목화 음악극
“김유정의 봄봄”
오후 8시
  서울종합예술실용대학교,
연극학과
“혈맥”
9시 30분
8.2(수)     계명문화대학교,
생활음악학부 뮤지컬학과
“오장군의 발톱”
9시 30분
8.3(목) 극단 초인
“기차”
오후 8시
    청운대학교,
무대예술학과
“메타연극 하녀들”
9시 40분
8.4(금) 페르소나 뮤지컬
“셰프”
오후 8시
    kac한국예술원대학교,
연극/뮤지컬과
“한여름밤의 꿈”
9시 25분
8.5(금) 페루
안데스뮤직
오후 10시
  대경대학교,
연극영화과
“금 따는 콩밭”
9시 25분
8.6(일)   벨라루스
유로뮤직
오후 7시
  세종대학교
글로벌지식평생교육원,
연극학과 “대한국인”
오후 5시
포토게시판은 거창국제연극제의 다양한 모습을 올려드립니다. 거창국제연극제의 아름다운 추억을 감상하세요!
드림시어터컴퍼니 <그놈을 잡아라>
2014. 08. 08 1,095


코믹한데다 추리 스릴러물의 새로운 역사를 쓴 드림시어터컴퍼니의 <그놈을 잡아라>

약 200여명의 관객을 동원하며 성황리에 막을 내렸는데요!

어제 축제극장에서 NA뮤지컬컴퍼니의 창작뮤지컬 <레미제라블>을 보기 위해 엄청난 사람들이 몰렸던 것 못지 않게

상살미홀도 인파로 가득했습니다~~

그럼 그 뜨거운 현장으로 함께하실게yo!!!

 

 

 

 

공연 시작 전 배우들의 기념사진 ><


 

 

어제도 <그놈을 잡아라>를 보기 위해 줄을 서야만 했던 상황이 펼쳐졌습니다!!

다행히 비가 오지 않아서 산뜻한 마음으로 공연장에 들어갈 수 있었죠~~


 

 

객석을 가아득 채워주신 관객분들~ 정말 감사드립니다


 

 

30대 전직 여댄서가 잔인하게 살해당한 시체로 발견되고 그녀의 딸이 사라진 미스테리한 사건을 맡은 형사팀!

형사들은 범인을 잡기 위해 머리를 싸매고 골똘히 범행을 분석합니다.

 

 

극 중 목사역으로 출연한 멀티맨 남자배우!

이 분은 다양한 역들을 연기하셨는데요^^ 관객들 모두 신도가 된 듯한 느낌이 들기까지 했답니다ㅋㅋㅋ


 

 

형사팀에 찾아와 자신을 시나리오 작가라 소개하는 한 남자!

이번 사건을 토대로 시나리오를 쓰고 싶다며 형사팀에 합류하기를 부탁합니다.


 

 

한명씩 형사들의 심문들 받는 용의자들.

이번 용의자는 살해당한 전직 댄서와 함께 댄스학원을 운영했던 남자인데요.

이 남자의 유쾌함이 관객들에게 큰 웃음을 선사했습니다


 

 

다음 용의자는 강태석이라는 남자. 어딘지 모르게 수상한 느낌이 드는 사람인데요..

과연 이 남자가 살인사건의 범인일까요??

 

한편, '남작가'는 형사팀 모르게 사람들에게 묻고 물으며 이 사건을 은밀히 조사하는데요..

어딘지 모르게 의심스러운 '남작가'. 과연 이 남자는 무엇을 숨기고 있는 걸까요..


 

 

'남작가'가 은밀히 사건을 조사하고 다닌다는 것을 알게 된 형사팀!

'남작가'는 어쩔 수 없이 사실을 털어놓고 맙니다..과연 그의 진짜 목적은 무엇이었을까요?


 

 

감정을 털어버리고 포차에 앉아 술 한잔 기울이고 있는 '남작가'와 '조형사'.

이 미스테리한 살인사건은 과연 어떻게 끝이날까요..


 

연극이 막을 내리고 관객분들에게 인사 드리는 <그놈을 잡아라> 배우분들!

 

 

정말 많은 분들이 객석을 가득 채워주셨습니다~~ 다시 한 번 감사드려요ㅠㅠ

이제 거창국제연극제가 얼마 남지 않았네요..

하지만!!! 마지막까지 열렬한 환호 보내주시길 바라면서~ 이만 후기를 끝내겠습니다!

즐거운 하루 보내세요~~~

덧글 2개  |  등록순  |  조회수 1,095
수정  |  삭제
Boog  2016-01-21 13:19:45 > 답글작성
I liatrelly jumped out of my chair and danced after reading this!
수정  |  삭제
Ramroum  2015-12-11 01:34:06 > 답글작성
What a plresuae to meet someone who thinks so clearly
이름     비밀번호  
내용
이전 NA뮤지컬컴퍼니 <레미제라블> 2014. 08. 08  |  963
현재 드림시어터컴퍼니 <그놈을 잡아라> 2014. 08. 08  |  1,095
다음 극단 바문사 <택배왔습니다!> 2014. 09. 11  |  89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