ㆍ홈 > 커뮤니티
거창국제연극제가 열리는 거창지역의 또다른 볼거리! 다양한 맛집과 관광지를 소개해 드립니다.
제목 속이 꽉 찬 빨간 석류처럼 실속있고 알찬 카페 - 실로암
등록일 2011. 08. 07 조회수 1,223
 
오래전부터 사람들은 자연과 함께 어우러져 살아오고 있다. 나무는 숲을 이루며 우리 곁에서 늘 변함없는 모습으로 묵묵히 함께하며 각박한 우리 삶에 작은 위안을 주려하나 우리의 현실은 다르지 않는가?
도시생활을 하면서 자연과 벗 가망 살아 갈 수가 없을 것이다. 그래서 그럴까? 도시의 삶에 지칠때면 혼자만의 공간을 찾아 어디론가 떠나서 쉴 수 있는 작은 쉼터가 필요하지 않나 싶다.
 
 
이전 경남 거창군 거창읍 상림리 - 두원두식당 2011. 08. 07  |  1,446
현재 속이 꽉 찬 빨간 석류처럼 실속있고 알찬 카페 - 실로암 2011. 08. 07  |  1,223
다음 거창군 위천면에 자리한 '장작가마 도운요' 신영택' 도예가를 찾아서 2012. 06. 20  |  1,723